프리마빌라 4박 6일 가족여행 갔다왔습니다 > 이용후기


이용후기

HOME> 참여마당> 이용후기

다이아몬드 프리마빌라 4박 6일 가족여행 갔다왔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장일섭 댓글 2건 조회 395회 작성일 10-25 01:07

본문

10월19일부터 25일 인천 도착까지의 일정입니다


2006년 신혼여행으로 갔다와서 항상 좋은 추억으로 가지고 있다가


코로나도 풀리고 해외여행도 가고 싶어서 유럽과 저울질하다가 다시 한번 푸켓으로 가고


싶어서 와이프와 딸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푸켓 프리마빌라로 결정하였습니다.


여행을 준비하면서도 여행사, 날씨등 우려가 많았지만 출발전 잠실에서 사장님하고도 만나서


환전이벤트로 달러도 직접 받고, 날씨도 날씨요정이 따라 다니는것 같이 너무 좋았습니다.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24.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31.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36.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41.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46.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4734_52.jpg


편집하면서 사진이 좀 돌아갔네여 ㅎㅎ


첫날은 공항도착하면서부터 다음날 아침까지 비가 계속 왔는데 나갈 준비하는동안 어느새 그쳐서


전망대 두곳과 까론비치에서 식사하고 해변 산책을 하고 마사지 방문해서 두시간 받고 집에 도착하니 비가 왔습니다.


저녁도 맛나게 먹고 푹 쉬었습니다.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098_43.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098_51.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098_57.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098_65.jpg

이틀째 아침 섬투어 일정인데 먹구름도 있고 비오면 어쩌나 했는데 해가 나면서 


카이 첫번째섬에서는 물도 차고 물속 시야가 흐려서 스노클링 30분 정도했는데 어느새 저멀리부터 먹구름이 몰려와서는


10분정도 스콜성 폭우가 내리고 난후 두번째 섬으로 이동했는데 물도 너무 따뜻하고 빵 부스러기 뿌리니까 노랑,파랑,흰 물고기들도


몰려들고해서 스노클링만 한시간 내내 했습니다. 저녁 먹고 빌라 풀장에서도 너무 잼나게 놀았습니다.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34.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41.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47.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53.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58.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64.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5723_71.jpg

세째날은 올드타운, 카페, 빅부다 방문과 제트스키(사비 1인 1600바트) 를 탔습니다.

올드타운은 살건 없었지만 재밌었고, 카페는 soso , 빅부다는 사진 찍고 경치보시 좋고요.

제트스키는 딸아이가 타고 싶다고해서 마이 매니저님에게 추천 부탁드려서 갔는데

30분간 너무 재미이었다고 합니다.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6141_81.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6141_89.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6141_98.jpg
4f80c41fe1473b4778ea73812b7e011f_1666626142_06.jpg
 

드디어 마지막날이네요. 컴퓨터 키보드 자판문제로 일일이 소프트웨어 자판으로 치니 힘들고 

오타도 많으니 양해해주세요^^

오늘은 쇼핑과 마사지 두개지만 쇼핑센터도 커서 반밖에 못봤어요 그리고 4층가시면

value exchange 여권필요 오만원짜리 환율 잘 쳐주고요. 근처 네일 손 정리만 하는데

1인당 300바트인데 괜찮아요. 선물은 애는 코알라과자 배 그려진 목캔디 등 샀고,

친구들은 빅씨마트에서 달리치약, 어른들은 꿀 샀습니다.


정말 우기, 홍수등 날씨 때문에 걱정한게 무색하게 나갈때는 해 뜨고 들어가면 비오고 해서

너무 행복하게 다녀왔습니다.


특히 여행내내 전담마크로 가이드 해주신 마이 매니저님 최고!

매끼 저희 입맛에 맞게 넘넘 맛나는 식사 준비해주신 주방장님 최고!

매일 아침 나갈 준비로 엉망된 침실등 깨끗하게 치워주신 룸클리너님 최고!

길 건너 빌라가 보여서 커텐 같은거 설치 요청했더니 3미터 벽 위에 나무판자로 벽 높여주고

에어컨 수리 요청했더니 바로 뚝딱뚝떡 하시더니 수리 끝내신 엔지니어뷴 최고!

여행전부터 여행내내 카톡으로 귀찮게해도 최선울 다해주시는 사장님도 최고!


다음 해외는 유럽이지만 그다음엔 프리마로 꼭 다시가고 싶네요 ㅎㅎ


오타등은 조금씩 수정될 수 있습니다 ㅎ

댓글목록

프리마빌라님의 댓글

프리마빌라 작성일

wow!!
정성어린 후기 감사드려요
오시는 날까지 비가 많이와서 걱정이 많이 되었는데..
계시는동안 날씨가 좋아서 정말 다행입니다.

지난 9월이후 리오픈하고 나서는 재방문 고객이 주류를 이루고 있어서
재방문 고객의 니즈를 파악하고 대응할 수 있어서
만족도도 더 높은 거 같습니다.

미리 스케줄을 제시하는 대신에 친척집에 오신 것처럼 편하게 일정을 짜드리고 있는데
가끔은 너무 방치?하는 거 아니냐는 고객님들도 계신거 같아요
가끔은 재방문한 고객님들은  프리마빌라에 대한 신뢰 때문에
사소한 불편은 감수하시려고 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사소한 불편함이라도 신속하고 적극적인 고객응대가 15년을 버틴 프리마빌라의
원천이었습니다.
다음에 또 방문하셨을 때는 언제라도 ~~즉시즉시!!

아무래도 처음 방문하셨을 때 좋았던 지점을 다시 경험시켜드리고
새로운 푸켓을 보여드리려고 하는 노력이 세번째 네번째 방문하시는 고객들로 이어지고 있는 듯해서
저희도 보람을 느낌니다

푸켓에서 가족분들과의 따뜻한 추억으로
추워지는 계절.. 건강하고 행복하게 지내시기 바랍니다

프리마빌라님의 댓글

프리마빌라 작성일

남겨주신 백화점 일정과 쇼핑정보도 생생~ 아주 좋은 여행정보라 추천합니다!!
방문하실 고객님들 참고하시면 좋을듯합니다

한국원화 센트럴백화점 구관 4층 VALU+ 환전
네일샾
달리치약
태국꿀~